2018년 11월 홈 | 기사목록 | 되돌아가기

    [이달의풍경]

    성령의 불빛

    문선아(태전선화도장, 교무녹사장)


    아름다운 세상 꿈꾸던 사람아
    웅웅웅 떨린 심장 어드메쯤
    깊은 명상 꽃이 되었나
    깊은 진호흡 별이 되었나
    아름다운 세상 기다린 사람아

    오만 년 어둠 거두어
    갈고 닦고 다듬으며 견디어 내신 세월
    오호라
    신령스런 조화였으니
    하늘 땅 조선 땅 지구촌 여기저기
    영접한지고 당신님

    어느 불꽃같은 날
    손바래기 전설 불덩이 하나
    호남정맥 한 핏줄 삼신산에 덥석
    달 밝은 산 시루 껴안아 밝힌 빛
    성령의 불빛
    그 불빛
    우주를 품으신 미륵님이셨더이다

    광명의 땅 조선 삼신의 영광으로 오시어
    일신강충 성통공완
    홍익인간 하라
    한 아름 내려 주신 자애로움
    어화 세상 사람들아
    오직 한 마음으로
    경배하여라
    3년 기약 정성은 참다운 표상
    반야산 기슭 구름 같은 춤사위는 학이 되었나
    열석 자 시천주 천주님이여
    이 땅으로 오신 분
    조화옹 천주님
    영화로우신 당신님이여

    만백성 보듬으신 따스운 손길
    당신님 가시는 그 길
    일월일월 따르고자
    태일로 나아가는 황금 길이여

    지금 여기 천지 대동길
    그 길은
    영원한 축복의 길이 된다오


    월간개벽. All rights reserved.

    2018년 11월 홈 | 기사목록 | 되돌아가기